l 정보통신l 미디어l 디바이스l 인터넷.보안l 여의도안테나l IT유관기관에서는l 인사.부음.이모저모l IT세상언저리l 기자수첩l 컬럼l 인터뷰l 게임l 애플리케이션l IT세상 카툰
편집  2017.06.24 [20:04]
 
이용약관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인터넷신문윤리강령
기사제보
HOME > 여의도안테나 >
유승희 의원, KBS 패럴림픽엔 '16시간' 투자
올림픽대비 패럴림픽 방송시간은 4.3%
생방송 비율 1.9%, 패럴림픽 개막식만 생중계
 
장혜량 기자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회 유승희(더불어민주당/성북갑)의원은 KBS에서제공받은 자료에 따르면 KBS는 지난 리우올림픽에 385시간(16), 패럴림픽에는 16시간만을 투자한 것으로 드러났다고 11일 밝혔다.

 

KBS는 올림픽 기간에 KBS1 KBS2 정규방송을 중단하면서까지 방송했으며 몇몇 종목은 KBS1,2가동시에 생중계했다. 반면 패럴림픽은 개막식을 제외하고는 모두 녹화중계였으며 그 마저도 새벽시간에 편중됐다.

 

KBS1 KBS2 8 6~22일 올림픽 기간 동안 올림픽 방송에 할애한 시간은 23,145(385시간).

9 8~19일 패럴림픽 기간 동안 패럴림픽 방송에 할애한 시간은 990(16시간). KBS가 올림

픽대비 패럴림픽 방영시간은 4.1%에불과하다.

 

중계료 440억을 투자한방송3사는 올림픽기간에 정규방송을 중단하면서까지 올림픽 방송을 했다.축구, 양궁, 여자배구 등은 지상파3사가 동시에 생방송을 중계했으며, 몇몇 종목은 KBS1 KBS2가동시에 생중계하기도 했다.

 

KBS가 패럴림픽에 할애한 시간 990 중 개막식만 생방송, 나머지는 모두 녹화중계. 시청률을

핑계로 녹화중계 중에 86%가새벽시간에 편중됐다.

 

유승희 국회의원은 “KBS1은 공영방송으로 광고방송을 하지 않기때문에 시청률 경쟁에 대한 부담도 다른 방송사보다 덜하다. 패럴림픽의 경우 낮은 시청률과 이로 인한광고수익의 감소 때문에 생중계를 하기 어렵다는 논리는 이치에 맞지 않는다. 공영방송으로서 책무를 회피하는것이다. 특히, 통상적으로 패럴림픽은 시청률이 낮다고 생각하지만지난 런던올림픽 때 영국BBC는 생각보다 높은 패럴림픽에 대한 관심과 시청률로 생방송을 하루 6시간씩 늘리는 계획을 세우기도 했었다.”고 말했다.

 
또한, 유승희국회의원은 “KBS가 패럴림픽의 가치와 의미에 대해 깊게 성찰하며 공영방송으로서 일반 상업방송과는 차별화된역할을 생각할 부분이다. 2018년 평창 동계 패럴림픽에서는 상업방송과는 질적으로 다른 모습을 보여줘야한다.”라고 강조했다.


< KBS1·2 올림픽대비 패럴림픽방송시간 >

구분


KBS1


KBS2


합계


생방송


녹화중계


생방송


녹화중계


올림픽


6,125


4,385


12,635


없음


23,145


패럴림픽


없음


750


240


없음


990


비율


0%


17%


1.9%


없음


4.3%













기사입력: 2016/10/11 [11:36]  최종편집: ⓒ it타임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청춘해’로 청춘의 배터리 충전하세요!
최근 많이 본 기사
  이용약관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인터넷신문윤리강령광고/제휴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9일 발행인 / 편집인 : 김관오
서울시 중구 장충동 1가 26-16 지혜빌딩 6층 Tel.(02)2273-0418 Fax.(02)2285-041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00875 / 통신판매업신고 : 2013-서울중구-0696 호
(주)미디어아이티타임스 사업자등록번호 114-86-68813 All rights reserved.